교민정보
분류 부동산

BC주, 온타리오 전국 신규 빌딩 퍼밋 상승 이끌어

작성자 정보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BC주, 온타리오 전국 신규 빌딩 퍼밋 상승 이끌어
비주거용 퍼밋 팬데믹 이전보다 무려 16.7%나 더 높아져


전국적으로 발행된 빌딩 퍼밋의 가치가 꾸준하게 늘어나고 있다.

BC주와 온타리오의 상승세가 크게 기여한 것으로 풀이된다.

주거용 퍼밋은 조금 줄었지만 비주거용은 크게 늘어났다.

통계청에 따르면 전국 빌딩 퍼밋은 10월 기준, 전월대비 1.3% 늘어난 103억 달러를 기록했다.

BC주가 15% 늘어난 가운데 온타리오는 4.5% 증가했다.

주택은 0.1% 줄었지만 비주거용은 4.2% 올랐다.

주거용은 뉴 브런즈윅이 가장 큰 상승세를 보였다.

다른 지역을 보면, BC주는 -4.9%, 온타리오는 -2.2%로 동반 하락했다.

다세대 주택의 경우에는 무려 8.8%가 감소했다.

BC주와 온타리오의 영향이 컸다. 반면 뉴 브런즈윅에서는 무려 123.8%나 상승했다.

10월 단독주택 퍼밋을 보면, 온타리오가 시장을 이끈 가운데 전국적으로 10.8%가 늘었다.

서스캐처원이 전국에서 유일하게 -8.6%로 크게 줄었다.

비주거용은 회복세를 유지했다.

관급공사 빌딩 퍼밋은 63.2%가 늘어났다.

BC주에서는 무려 528.9%가 늘었다. 상업용 빌딩 퍼밋은 10.1%가 올랐다.

온타리오가 상승세를 이끈 가운데 36.8% 증가율을 보였다.

토론토 등지에서는 대규모 오피스 리노베이션이 진행됐다.

산업용 빌딩 퍼밋은 9월 캘거리의 국제공항 확장 프로젝트로 큰 상승세를 보였다가 10월에는 비교적 정상적 수준으로 회복했다.

전반적으로 비주거용 빌딩 퍼밋 가치는 4.2%가 늘어난 34억 달러를 기록하면서 지난 2020년 2월의 팬데믹 이전 수준을 16.7% 넘어섰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655 / 1 Page
RSS
밴쿠버 렌트비 ‘급등’…서민가정 큰 ‘부담’
K밴쿠버
등록일 14:23 조회 2 추천 0

뉴스 밴쿠버 렌트비 ‘급등’…서민가정 큰 ‘부담’ 렌탈스 집계, 전국 4회 연속 상승…연 상승률 3.8% 밴쿠버, 토론토 전국 1, 2위 수준…9~1…

전국 수상들 코로나19 대응 점수 “대체로 하락”
K밴쿠버
등록일 14:21 조회 18 추천 0

뉴스 전국 수상들 코로나19 대응 점수 “대체로 하락” 노바 스코샤, 서스캐처원, 앨버타 등 지지도는 올라 팬데믹에 대응하는 전국 각 주 수상에 대한…

대도시 주민의 만성질환 높은 비중은…
K밴쿠버
등록일 01.20 조회 123 추천 0

뉴스 대도시 주민의 만성질환 높은 비중은… 20대 하루 1외 이상 외식하는 비중 가장 많아 식생활은 질병과 큰 상관관계를 보여준다. 최근 서울연구원이…

BC주 체육관 개방해도 규제조치 연장해
K밴쿠버
등록일 01.20 조회 88 추천 0

뉴스 BC주 체육관 개방해도 규제조치 연장해 누적 확진자 30만 넘고…병원 입원환자 1000명 육박 입원 환자들이 지속적으로 늘어나면서 주 정부가 규…

BC주, 관광업계 구호기금 접수 시작
K밴쿠버
등록일 01.19 조회 127 추천 0

뉴스 BC주, 관광업계 구호기금 접수 시작 호텔과 상업용 레크리에이션 사업체 등 대상 BC주의 팬데믹 관련 규제 조치가 한동안 연장될 전망이다. 최근…

한국행 캐나다, 미국 승객 확진자 최근 급증
K밴쿠버
등록일 01.19 조회 70 추천 0

뉴스 한국행 캐나다, 미국 승객 확진자 최근 급증 해외유입 누적집계로 아시아 다음으로 미주지역 한국으로 입국하는 해외 코로나19 확진자가 최근 미주지…

BC주택 시장 ‘100만불 시대’ 열어…
K밴쿠버
등록일 01.18 조회 155 추천 0

뉴스 BC주택 시장 ‘100만불 시대’ 열어… 2021년 연중 거래량, 전년대비 32.8%나 급등해 12월중 평균 집값 103만불…연중 집값 18% …

캐나다 팬데믹 심각해지면… 금리인상 영향은…
K밴쿠버
등록일 01.17 조회 102 추천 0

뉴스 캐나다 팬데믹 심각해지면… 금리인상 영향은… RBC이코노믹스, “중앙은행 단념시키지 못할 것” 전망 기준금리, 2분기에 0.5% 상승후 연말까지…

신규 이민자, 일자리도 팬데믹 이전수준 회복
K밴쿠버
등록일 01.17 조회 74 추천 0

뉴스 신규 이민자, 일자리도 팬데믹 이전수준 회복 전국 일자리 0.3% 증가…풀타임, 핵심연령에서 상승곡선 캐나다 노동시장이 회복되고 있다. 특히 다…

캐나다인 55%, “조심해도 걸릴 수 있다” 생각
K밴쿠버
등록일 01.15 조회 361 추천 0

뉴스 캐나다인 55%, “조심해도 걸릴 수 있다” 생각 “규제 끝내야 할까”…반대 56%, 찬성 39%보다 많아 초중고등 학교 정책관련, BC주와 앨…

“캐나다인 다수 장기 투자 혜택을 놓쳐”
K밴쿠버
등록일 01.15 조회 350 추천 0

뉴스 “캐나다인 다수 장기 투자 혜택을 놓쳐” 과반, 비과세 저축 ‘현금’으로…29%도 ¾을 현금 투자에도 흐름이 있다. 캐나다인의 저축 방식도 마찬…

캐나다 환자 대기시간 “역대 최장 기록”
K밴쿠버
등록일 01.14 조회 141 추천 0

뉴스 캐나다 환자 대기시간 “역대 최장 기록” 작년에 25.6주로 2020년의 22.6주보다 더 지연 전국적으로 팬데믹에 각 주마다 각종 수술이 연기…

“외국인 주택 투자, 해안 도시에 몰린다”
K밴쿠버
등록일 01.14 조회 256 추천 0

뉴스 “외국인 주택 투자, 해안 도시에 몰린다” 베터드웰링, 통계청 자료 등 분석…주택의 2.8%차지 밴쿠버 6.2% 2위, 핼리팩스 4.1%로 토론…

이메일, 문자 등 ‘신종 사기’ 방지하려면…
K밴쿠버
등록일 01.13 조회 193 추천 0

뉴스 이메일, 문자 등 ‘신종 사기’ 방지하려면… BBB, “친구, 가족 보낸 메일, 텍스트 위장…조심” 해마다 각양각색의 사기사건이 발생하고 있다.…

BC주 ‘긴급 사태’ 또 연장…폭설이어 폭우
K밴쿠버
등록일 01.13 조회 121 추천 0

뉴스 BC주 ‘긴급 사태’ 또 연장…폭설이어 폭우 하이웨이 5번과 9번 등 구간마다 통행 제한 확인 필요 올 겨울 BC주는 폭우와 폭설, 다시 폭우와…

캐나다, 환자 급증…전국 6000명 수준까지
K밴쿠버
등록일 01.12 조회 551 추천 0

뉴스 캐나다, 환자 급증…전국 6000명 수준까지 BC주 3명중 1명 ‘부스터 샷’ 접종…92% 최소 1차 BC주를 포함한 전국의 환자들이 가파른 속…

캐나다인 긍정 평가 국가는 UK, 독일, 이탈리아 순
K밴쿠버
등록일 01.12 조회 332 추천 0

뉴스 캐나다인 긍정 평가 국가는 UK, 독일, 이탈리아 순 한국 55%, 미국 50%, 멕시코 45%...중국, 이란 북한은 낮아 세월이 흐를수록 호…

“데이터가 돈”…공간정보산업 매출 급성장
K밴쿠버
등록일 01.12 조회 399 추천 0

뉴스 “데이터가 돈”…공간정보산업 매출 급성장 요즘엔 경제 곳곳에서 데이터가 돈이 되는 사회라는 점이 드러나고 잇다. 한국에서도 공간정보를 이용한 산…

광역 밴쿠버 역대 최다 거래량 “팬데믹 속, 주택 더 집중”
K밴쿠버
등록일 01.10 조회 436 추천 0

뉴스 광역 밴쿠버 역대 최다 거래량 “팬데믹 속, 주택 더 집중” 연간 거래량 전년대비 42.2%...집값은 17.3% 올라 리스팅 30년래 최저…”…

캐나다 변종 바이러스 확산에 스몰 기업들 ‘단기 확신’ 타격
K밴쿠버
등록일 01.09 조회 724 추천 0

뉴스 캐나다 변종 바이러스 확산에 스몰 기업들 ‘단기 확신’ 타격 “최근 3개월간 두드러진 하락…소매상점 분야 커” 기업, 가격인상 의지 커져…11월…

뉴스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