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민정보
분류 부동산

홍미숙 홈스테이징, 전등과 조명

작성자 정보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pixaimage|lighting|35|10
주택 홈스테이징 관련 정보입니다.

실내 분위기를 바꾸는 방법에는 어떤 것들이 있을까요?
 
가장 쉽게, 그리고 크게 변화를 줄 수 있는 것으로 페인트 색상을 바꾸거나 부분 벽지를 하는 방법이 있는데, 색상과 소재선정을 잘 하면 드라마틱한 변화를 노려볼 수도 있습니다.

둘째로 전등을 바꾸는 것인데, 큰 비용을 들이지 않고도 기대이상의 효과를 얻을 수 있습니다.

다음으로는 가구나 장식소품으로 변화를 주는 방법이 있으며, 이를 위해서는 비용과 시간이 필요할 뿐만 아니라 나름대로의 안목과 기술이 요구됩니다.

페인트에 대해서는 다음 기회에 이야기하기로 하고 오늘은 전등이 주는 변화와 효과에 대해서 알아보겠습니다.

오래 전에 지은 단독주택이나 콘도의 침실에는 대부분 전등이 없습니다.

밤에도 밝은 침실을 원하는 경우에는 추가로 전기시설을 설치하거나, 또는 침대 양 옆에 테이블 램프나 기다란 플로어 램프로 조명을 대신해야 합니다.

그러나 근래에 짓는 콘도에는 예외 없이 침실에 전등을 넣는 옵션이 있으니 그만큼 전등과 조명의 중요성에 힘이 실린 것입니다.

그저 단순히 밝으면 좋고 어두우면 불편하다고 생각했던 조명이 그 위치와 밝기를 조절함에 따라서 실내 분위기가 달라진다는 것을 경험한 것은 벌써 오래 전 일입니다.

그로부터 한참이 지난 지금도 부분적으로 액센트를 스포트 라이트와 장식효과를 위한 차폐물 등의 역할과 아울러 전등의 디자인 및 크기, 심지어 높이를 달리함에 따라 집 안 분위기가 달라지는 것을 여전히 생생하게 경험하고 있습니다.

멋진 가구나 장식이 별로 없어 심심해 보이는 거실에 크리스탈 샹들리에는 훌륭한 Focal Point가 될 수 있으며 동시에 주변의 모든 사물에 활기를 넣어 줍니다.

벽에 걸린 시시한 그림도 달리 보이고 소파도 더불어 한 등급 올라갑니다.

이와는 반대로, 세련된 가구와 멋진 장식으로 근사하게 꾸민 실내에 일자형 형광등이 천정에 달려있거나, 둥그런 유리와 쇠붙이만으로 만들어진 단순하고 가벼운 형태의 전등이 걸려있다면, 근사한 실내도 전체적으로 가벼워 보이기 쉽습니다.

마치 고급 정장으로 잘 차려 입고 액세서리로 멋을 낸 후 가죽가방대신 헝겊가방을 들고 있는 것과 다르지 않습니다.

앤틱으로 고풍스럽고 우아하게 꾸민 실내 분위기에 IKEA의 알루미늄이나 플라스틱 전등이 달린 모습을 상상한다면 누구나 고개를 흔들며 ‘이건 아냐.’ 하고 외칠 것입니다.
 
살고 있을 때뿐만 아니라 집을 팔기 위해 스테이징할 경우에도 전등의 힘은 막강합니다.

 리빙룸이나 다이닝룸을 세련되고 우아하게 잘 꾸몄는데도 전등은 예전 그대로 기본적인 빌더의 전등이라면, 미완성의 작품이 될 수 밖에 없으며 스테이징의 효과도 따라서 감소합니다.
 
실내 분위기와 어울리는 전등을 고르는 것은 외출복을 입고 그에 어울리는 가방이나 구두를 고르는 것과 같으니 양복에 운동화는 보기에도 부자연스러우며, 정장스커트에 퀼트 천가방 역시 어울리는 조합이 아닙니다.
 
천정에 바짝 달려있는 둥글고 커다란 전등, 움푹 패여 들어간 할로겐, 우아하고 기다란 샹들리에와, 주방 아일랜드 위를 밝혀주는 스포트라이트, 그 외 테이블 램프와 바닥에 세워놓는 기다란 플로어 램프 등등이 있습니다.
 
실내를 밝혀주고 분위기를 만들어주는 전등과 조명에 관심을 갖고 살펴보면 이들의 역할과 효과 및 변화가 아주 크다는 것을 쉽게 알 수 있습니다.
 
가구를 새로 들이거나 장식을 했는데도 불구하고 밋밋하거나 삭막하다면 전등을 바꿔 봅시다.

화룡점정, 잘 그린 한 마리 용 그림에 눈동자를 덧붙이니 살아 있는 용이 되어 하늘로 올라갔다지 않는가요?

점 하나로 완성되고 생명력을 갖는 것처럼 전등 하나로 전체 분위기에 활력과 활기를 찾을 수 있습니다.

이상 [홍미숙 홈스테이징(Shiny Home Staging & Decorating)|홍미숙 홈스테이징] 이였습니다.

감사합니다.

부동산밴쿠버  KoreanREW.com

#캐나다 #홈스테이징 #주택 #전등 #장식 #램프 #침실 #조명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581 / 1 Page
RSS
‘오미크론’에 미국 방문 더 까다로워져
K밴쿠버
등록일 12.07 조회 40 추천 0

뉴스 ‘오미크론’에 미국 방문 더 까다로워져 탑승 24시간 전 코로나 19 음성 확인 검사받아야 요즘 해외여행을 준비하는 주민들은 시시각각 바뀌는 각…

캐나다 2022년 주택시장은…
K밴쿠버
등록일 12.07 조회 36 추천 0

부동산 캐나다 2022년 주택시장은… “각 주 권역을 넘나드는 주민 이동이 강세…로컬 시장 영향” 전국 시장 95%에서 ‘셀러스 마켓’…밴쿠버 집값 5…

캐나다 기업들 도전과제 "원가상승, 수요 불확실성"…
K밴쿠버
등록일 12.06 조회 53 추천 0

뉴스 캐나다 기업들 도전과제 원가상승, 수요 불확실성… 기업 42.5% 원가상승을 ‘장벽’으로…식품업계는 무려 66% 소비자 수요 불확실성은 21%.…

사회공공지원 주택에는 최신 이민자들도…
K밴쿠버
등록일 12.06 조회 37 추천 0

뉴스 사회공공지원 주택에는 최신 이민자들도… 주요 거주자는 노인, 자녀 있는 저소득 가족 등 다수 전국에 자리잡은 공공지원 및 집장만 가능 주택(So…

BC주, 온타리오 전국 신규 빌딩 퍼밋 상승 이끌어
K밴쿠버
등록일 12.05 조회 35 추천 0

부동산 BC주, 온타리오 전국 신규 빌딩 퍼밋 상승 이끌어 비주거용 퍼밋 팬데믹 이전보다 무려 16.7%나 더 높아져 전국적으로 발행된 빌딩 퍼밋의 가…

“캐나다 입헌군주제 언제까지”…반대 커져
K밴쿠버
등록일 12.05 조회 10 추천 0

뉴스 “캐나다 입헌군주제 언제까지”…반대 커져 전국 반대 의견 2016년 38%, 2020년 45%, 올해 52%로 퀘벡은 무려 72%가 반대…남성들…

BC주민, “연말 연휴에 여행 자제하겠다”
K밴쿠버
등록일 12.04 조회 6 추천 0

뉴스 BC주민, “연말 연휴에 여행 자제하겠다” 주민 18~34세 56% “여행”, 55세 이상 34% 불과해 캐나다인 다수는 ‘연휴’라고 할 때 ‘…

경제 성장률 기대이상…’스태그플레이션’ 우려도
K밴쿠버
등록일 12.04 조회 41 추천 0

뉴스 경제 성장률 기대이상…’스태그플레이션’ 우려도 3분기 GDP 연간실적으로 5.4% 수준…저축률은 11%로 하락 가정마다 지출은 늘어...신규 건…

고국 방문길 ‘험난’…모든 내외국인 입국자 ‘격리’
K밴쿠버
등록일 12.03 조회 25 추천 0

뉴스 고국 방문길 ‘험난’…모든 내외국인 입국자 ‘격리’ 방대본, 3~16일 사이…격리면제서는 장례식 목적 등에만 신종 변종 ‘오미크론’의 등장에 전…

캐나다 코로나 19 검사 등 각종 규제 재도입
K밴쿠버
등록일 12.02 조회 229 추천 0

뉴스 캐나다 코로나19 규제 재도입 관련 뉴스입니다. 전세계적으로 빠르게 확산중인 신종 변이 ‘…

캐나다에서도 ‘오미크론’ 변종 바이러스 확인
K밴쿠버
등록일 12.01 조회 341 추천 0

뉴스 BC주 변종 바이러스 관련 뉴스입니다. BC주에서 어린이 백신 접종이 본격 시작된 가운데 전세계적으로 …

BC ‘비상사태’ 12월 14일까지 연장…30리터 제한
K밴쿠버
등록일 12.01 조회 414 추천 0

뉴스 BC주 로컬뉴스입니다. BC주 비상사태가 다시 연장되어 오는 12월 14일까지 이어집니다. 여전히 주유…

홍미숙 스테이징 “샐리의 요술 지팡이”
K밴쿠버
등록일 11.30 조회 431 추천 0

부동산 주택 홈스테이징 관련 내용입니다. 어렸을 적 즐겨보던 TV 만화영화 중에 ‘요술공주 샐리’…

캐나다 모기지 트렌드, “미보험 모기지 성장률, 보험모기지 앞질러”
K밴쿠버
등록일 11.29 조회 323 추천 0

뉴스 캐나다 부동산뉴스입니다. 캐나다 모기지 트렌드를 알 수 있는 ‘모기지 데이터’가 최근 나…

캐나다 물가 상승세 “2022년초까지 이어져…”
K밴쿠버
등록일 11.28 조회 203 추천 0

뉴스 캐나다 경제뉴스입니다. 캐나다의 가파른 물가 상승세는 더 이상 새로운 뉴스가 아닙니다…

최신 이민자 홈오너 비중 ‘뚝’…전국은 73%
K밴쿠버
등록일 11.28 조회 252 추천 0

뉴스 캐나다 부동산뉴스입니다. 캐나다 주택 시장 분석에서 이민자들의 특징적 행보는 여러 측면에서 …

“스몰 기업, 전망 밝지만 팬데믹 후 새 도전 과제도…”
K밴쿠버
등록일 11.27 조회 88 추천 0

뉴스 캐나다 경제뉴스입니다. 스몰기업들이 팬데믹 규제가 조금씩 완화되면서 숨통이 트이는 듯합니다. …

BC주, 전국 첫 ‘유급병가 휴가 5일’ 법제화
K밴쿠버
등록일 11.27 조회 158 추천 0

뉴스 BC주 로컬뉴스입니다. BC주에서도 노동자들의 유급 병가 휴가가 법적으로 보장될 전망입니다. 노조에 가입된 노동자들이 연중 특정 일자를 유급휴가…

밴쿠버, 전국 주요 도시중 유일하게 착공 늘어
K밴쿠버
등록일 11.26 조회 170 추천 0

뉴스 캐나다 부동산뉴스입니다. 캐나다 전국적으로 신규 주택 착공이 하락곡선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캐나다인 해외여행 급등세…팬데믹 전보다 ‘미미’
K밴쿠버
등록일 11.26 조회 98 추천 0

뉴스 캐나다 해외여행 관련 뉴스입니다 백신 접종 확대로 팬데믹 상황이 조금씩 진정세를 보이는 …

교민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