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민정보
분류 뉴스

캐나다 고소득층 소득 “많을수록 더 빨리 늘어

작성자 정보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pixaimage|woman laptop money|20|10
캐나다 경제뉴스입니다

캐나다의 최상위 고소득층은 어느 정도 소득을 올릴까요?

상위 1% 소득자는 50만 달러 이상으로 신고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주목할 부분은 상위 1%의 소득비중이 전국 대비 점점 늘어났다는 점입니다.

전국 주민 소득이 늘어나고 있다는 점을 고려한다면 그만큼 최상위 고소득층 소득이 더욱 빠르게 증가하고 있는 셈입니다.

통계청에 따르면 캐나다 상위 1% 세금 신고자의 소득은 51만 3700달러에 이릅니다.

전년대비 1.8% 정도 늘어났습니다.

모든 소득 신고자들의 평균 소득은 이전보다 0.7% 정도 늘어난 5만 1000달러가 됐습니다.

그만큼 초고소득층의 소득이 상대적으로 더욱 빠르게 증가하고 있는 셈입니다.

하위 50% 소득자들의 소득 증가폭은 0.8% 정도였습니다.

그렇지만 51%에서 90%까지 소득층의 평균 소득은 크게 변하지 않았습니다.

더욱이 상위 0.1% 초초고소득층의 경우에는 평균 소득 상승률이 무려 5.5%에 이릅니다.

더욱 세분해 상위 0.01% 고소득층의 경우에는 13.9%를 기록하면서 일반적인 상위 1%를 앞지르고 있습니다.

이처럼 고소득층의 임금이 증가하는 가장 큰 요인은 배당임금의 증가입니다.

예를 들어 평균 근로임금은 상위 1%의 경우에는 2019년 0.5% 정도 늘었습니다.

그렇지만 배당금은 무려 10.5%나 증가했습니다.

 평균 배당금은 0.1% 소득자의 경우 무려 18.9%를, 상위 0.01%의 경우에는 34.8%나 됩니다.

이밖에 초고소득층 상위 1% 소득이 전국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10.1%를 기록, 3년 연속 상승세입니다.

한편 상위 1% 고소득층의 거주지를 보면, 온타리오가 44.3%로 가장 많았고 다음으로는 퀘벡 17.3%, 앨버타 17%, BC주 13.8% 등의 순입니다.

이상 캐나다 경제뉴스였습니다. 감사합니다.

밴쿠버한인커뮤니티 [Kvancouver.com|K밴쿠버닷컴]

#캐나다 #고소득층 #통계청 #소득증가 #배당금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581 / 1 Page
RSS
‘오미크론’에 미국 방문 더 까다로워져
K밴쿠버
등록일 12.07 조회 40 추천 0

뉴스 ‘오미크론’에 미국 방문 더 까다로워져 탑승 24시간 전 코로나 19 음성 확인 검사받아야 요즘 해외여행을 준비하는 주민들은 시시각각 바뀌는 각…

캐나다 2022년 주택시장은…
K밴쿠버
등록일 12.07 조회 36 추천 0

부동산 캐나다 2022년 주택시장은… “각 주 권역을 넘나드는 주민 이동이 강세…로컬 시장 영향” 전국 시장 95%에서 ‘셀러스 마켓’…밴쿠버 집값 5…

캐나다 기업들 도전과제 "원가상승, 수요 불확실성"…
K밴쿠버
등록일 12.06 조회 53 추천 0

뉴스 캐나다 기업들 도전과제 원가상승, 수요 불확실성… 기업 42.5% 원가상승을 ‘장벽’으로…식품업계는 무려 66% 소비자 수요 불확실성은 21%.…

사회공공지원 주택에는 최신 이민자들도…
K밴쿠버
등록일 12.06 조회 37 추천 0

뉴스 사회공공지원 주택에는 최신 이민자들도… 주요 거주자는 노인, 자녀 있는 저소득 가족 등 다수 전국에 자리잡은 공공지원 및 집장만 가능 주택(So…

BC주, 온타리오 전국 신규 빌딩 퍼밋 상승 이끌어
K밴쿠버
등록일 12.05 조회 35 추천 0

부동산 BC주, 온타리오 전국 신규 빌딩 퍼밋 상승 이끌어 비주거용 퍼밋 팬데믹 이전보다 무려 16.7%나 더 높아져 전국적으로 발행된 빌딩 퍼밋의 가…

“캐나다 입헌군주제 언제까지”…반대 커져
K밴쿠버
등록일 12.05 조회 10 추천 0

뉴스 “캐나다 입헌군주제 언제까지”…반대 커져 전국 반대 의견 2016년 38%, 2020년 45%, 올해 52%로 퀘벡은 무려 72%가 반대…남성들…

BC주민, “연말 연휴에 여행 자제하겠다”
K밴쿠버
등록일 12.04 조회 6 추천 0

뉴스 BC주민, “연말 연휴에 여행 자제하겠다” 주민 18~34세 56% “여행”, 55세 이상 34% 불과해 캐나다인 다수는 ‘연휴’라고 할 때 ‘…

경제 성장률 기대이상…’스태그플레이션’ 우려도
K밴쿠버
등록일 12.04 조회 41 추천 0

뉴스 경제 성장률 기대이상…’스태그플레이션’ 우려도 3분기 GDP 연간실적으로 5.4% 수준…저축률은 11%로 하락 가정마다 지출은 늘어...신규 건…

고국 방문길 ‘험난’…모든 내외국인 입국자 ‘격리’
K밴쿠버
등록일 12.03 조회 25 추천 0

뉴스 고국 방문길 ‘험난’…모든 내외국인 입국자 ‘격리’ 방대본, 3~16일 사이…격리면제서는 장례식 목적 등에만 신종 변종 ‘오미크론’의 등장에 전…

캐나다 코로나 19 검사 등 각종 규제 재도입
K밴쿠버
등록일 12.02 조회 229 추천 0

뉴스 캐나다 코로나19 규제 재도입 관련 뉴스입니다. 전세계적으로 빠르게 확산중인 신종 변이 ‘…

캐나다에서도 ‘오미크론’ 변종 바이러스 확인
K밴쿠버
등록일 12.01 조회 341 추천 0

뉴스 BC주 변종 바이러스 관련 뉴스입니다. BC주에서 어린이 백신 접종이 본격 시작된 가운데 전세계적으로 …

BC ‘비상사태’ 12월 14일까지 연장…30리터 제한
K밴쿠버
등록일 12.01 조회 414 추천 0

뉴스 BC주 로컬뉴스입니다. BC주 비상사태가 다시 연장되어 오는 12월 14일까지 이어집니다. 여전히 주유…

홍미숙 스테이징 “샐리의 요술 지팡이”
K밴쿠버
등록일 11.30 조회 431 추천 0

부동산 주택 홈스테이징 관련 내용입니다. 어렸을 적 즐겨보던 TV 만화영화 중에 ‘요술공주 샐리’…

캐나다 모기지 트렌드, “미보험 모기지 성장률, 보험모기지 앞질러”
K밴쿠버
등록일 11.29 조회 323 추천 0

뉴스 캐나다 부동산뉴스입니다. 캐나다 모기지 트렌드를 알 수 있는 ‘모기지 데이터’가 최근 나…

캐나다 물가 상승세 “2022년초까지 이어져…”
K밴쿠버
등록일 11.28 조회 203 추천 0

뉴스 캐나다 경제뉴스입니다. 캐나다의 가파른 물가 상승세는 더 이상 새로운 뉴스가 아닙니다…

최신 이민자 홈오너 비중 ‘뚝’…전국은 73%
K밴쿠버
등록일 11.28 조회 251 추천 0

뉴스 캐나다 부동산뉴스입니다. 캐나다 주택 시장 분석에서 이민자들의 특징적 행보는 여러 측면에서 …

“스몰 기업, 전망 밝지만 팬데믹 후 새 도전 과제도…”
K밴쿠버
등록일 11.27 조회 88 추천 0

뉴스 캐나다 경제뉴스입니다. 스몰기업들이 팬데믹 규제가 조금씩 완화되면서 숨통이 트이는 듯합니다. …

BC주, 전국 첫 ‘유급병가 휴가 5일’ 법제화
K밴쿠버
등록일 11.27 조회 158 추천 0

뉴스 BC주 로컬뉴스입니다. BC주에서도 노동자들의 유급 병가 휴가가 법적으로 보장될 전망입니다. 노조에 가입된 노동자들이 연중 특정 일자를 유급휴가…

밴쿠버, 전국 주요 도시중 유일하게 착공 늘어
K밴쿠버
등록일 11.26 조회 170 추천 0

뉴스 캐나다 부동산뉴스입니다. 캐나다 전국적으로 신규 주택 착공이 하락곡선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캐나다인 해외여행 급등세…팬데믹 전보다 ‘미미’
K밴쿠버
등록일 11.26 조회 98 추천 0

뉴스 캐나다 해외여행 관련 뉴스입니다 백신 접종 확대로 팬데믹 상황이 조금씩 진정세를 보이는 …

교민영상